커뮤니티 > 자유게시판

여장을 한 아버지

CEKOREA 0 3,811

여장을 한 아버지

 

보랏빛 단발머리의 여성으로 보이는 사람이
아이와 함께 길거리에서 생리대를 팔고 있었습니다.


중국 쓰촨성에 사는 왕하아린씨


사실 왕하아린씨는 여장을 한 남자였습니다.
길거리에서 남성이 생리대를 팔고 있다면...
이 사람에게 생리대를 사갈
여성은 많지 않을 것입니다.
남자가 생리대를 팔면 변태로 오해할까...
그리고 손님이 수치심을 느낄까 싶어
여장을 하고 노점에서 생리대를 팔고 있었던 것입니다.


왜 그가 여장을 해서까지
노점에서 생리대를 팔아야 하는 것일까요?


이유는 바로 옆에 마스크를 쓴 딸 때문이었습니다.
딸은 백혈병에 걸려
팔 다리에 온통 주사자국으로 가득했습니다.


딸아이의 치료비뿐만 아니라
가난해서 힘들게 하루하루 살아가는 형편 이였습니다.


온라인을 통해 사연을 알게 된 한 중년여성이
'위생용품 제조업체에서 일하는데,
판매하여 딸의 병원비에 보태시라'며
생리대 19상자를 보내주었습니다.


그렇게 생긴 생리대를 딸의 치료비를 마련하기 위해
노점에서 팔고 있었던 것입니다.


이 소식이 중국 언론에 소개되자,
사 갔던 생리대를 되돌려주러 오는 사람,
병원비에 사용하라며
돈만 주고 가는 분들이 늘고 있다고 합니다.


딸의 목숨이 위태로운 상황에서
어버이가 무엇인들 못하겠습니까?


왕하아린씨의 모습에 감동을 느끼며
한편으로는 가까운 내 부모님의 모습으로도 보여
가슴 한 켠이 아려옵니다.
 

http://cafe.daum.net/csfsim2

 

평생을 그렇게 딸 위해 고생해야 할 앞날이 가슴아픕니다.

아버지이기 때문에 짊어진 인생이겠지요.

 

 

 

  • 페이스북으로 보내기
  • 트위터로 보내기
  • 구글플러스로 보내기
  •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
  • 네이버밴드로 보내기

Comments

Recently

글이 없습니다.

글이 없습니다.